‘유전자변형 관상어’ 수입·유통 금지 홍보 캠페인
상태바
‘유전자변형 관상어’ 수입·유통 금지 홍보 캠페인
  • 한국수산경제
  • 승인 2021.10.18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최근 열린 ‘2021 한국관상어산업박람회’에서 미승인 유전자변형 관상어의 불법 수입·유통을 차단하기 위한 홍보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유전자변형 생물체는 현대생명공학기술을 이용해 새롭게 조합된 유전물질을 포함하고 있는 생식·번식이 가능한 생물체다. 이번 홍보 캠페인은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의 유전자변형 생물체(LMO) 안전관리 연구원들이 50여 개의 참가 부스 및 관람객을 대상으로 홍보 활동을 벌였다.

현재 동남아시아 등지에서 판매 중인 대부분의 ‘형광관상어’는 일반 관상어에 화려한 형광색상을 내도록 외래 유전자를 도입한 LMO다. 

LMO는 자연환경으로 유출될 경우 생태계 교란을 일으키거나 생물다양성을 해칠 우려가 있기 때문에 안전관리가 필요하다. 특히 유전자가 변형된 형광관상어를 판매의 목적으로 수입하려면 반드시 해양수산부의 승인을 받아야 한다.

해양생물자원관은 이번 캠페인을 위해 홍보 책자도 발간했다. 이번 책자는 관상어협회 회원과 관람객을 대상으로 미승인 유전자변형 형광관상어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제작됐다. 책자에는 미승인 유전자변형 형광관상어 관련 내용으로 형광관상어 종류, 형광관상어 간편구별법, 수입 승인 절차와 방법, 국내 불법 수입·유통 사례 등으로 구성했다.

또 이번 전시회를 통해 유전자변형 형광관상어를 직접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