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하반기 지역농어촌진흥기금 1817억 원 융자 지원
상태바
제주도, 하반기 지역농어촌진흥기금 1817억 원 융자 지원
  • 한국수산경제
  • 승인 2021.09.22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요자 금리 0.5% 적용… 만기 도래 농어가 융자 상환기간 2년 연장

제주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가를 위해 2021년 하반기 지역농어촌진흥기금을 융자 지원한다고 밝혔다.

융자 지원 규모는 총 5098건에 1817억 원이며 수요자 금리는 0.5%이다.

지역농어촌진흥기금은 도 전입금, 복권기금, 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출연금 등의 재원으로 조성돼 도내 농어업인에게 저금리로 융자 지원되고 있다.

올 하반기 융자 신청 접수가 8월 1일부터 20일까지 주소지 읍·면·동을 통해 완료됨에 따라 심의를 거쳐 지원 규모를 최종 확정했다.

지원 규모는 신규 신청 금액 845억 원과 금융기관에서 이미 융자 실행 중인 대상자 중 운전자금 융자 상환기간 연장 대상 금액 972억 원이다. 융자 실행기간은 추천일로부터 운전자금은 3개월, 시설자금은 6개월 이내다. 이와 함께 융자 상환기간도 2년 추가 연장된다.

올 12월 31일까지 상환기간이 도래하는 대상자는 상환기간을 2년 더 연장할 수 있다. 상환기간 연장은 대출받은 금융기관에 신청하면 된다.

제주도 홍충효 농축산식품국장은 “앞으로도 농어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지원방안을 발굴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