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RA, 어린연어 680만 마리 방류
상태바
FIRA, 어린연어 680만 마리 방류
  • 한국수산경제
  • 승인 2020.03.16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산자원공단(FIRA, 이사장 신현석)이 동해안 하천에 인공 부화된 어린연어 680만 마리를 방류한다.

이번에 방류하는 어린연어는 지난해 말 동해안 하천으로 돌아온 어미연어로부터 알을 받아 사육한 개체들로 크기 5~6cm, 무게는 1g 내외이다.

FIRA는 작년 늦가을 태풍과 기후변화 등 복합적인 원인으로 어미연어 회귀량이 감소되어 방류량이 전년대비 79%수준으로 줄어들었지만, 방류 스트레스를 최소화한 어린연어 수송시스템을 활용해 한마리라도 더 건강하게 하천에 머물다 바다로 이동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다.

FIRA 김두호 내수면생명자원센터장은 “FIRA는 연어의 회귀율을 높이기 위해 시스템을 개선하는 것과 더불어 생태친화적인 연어자연산란장 조성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계속적으로 연어자원의 보존을 위하여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